세계 문화 유산지 호이안에서 즐기는 아오자이

호이안을 방문하는 수많은 한국인 관광객들의 버켓리스트에 꾸준히 등장하는 것이 있었으니, 바로 베트남의 전통의상 ‘아오자이 입고 올드타운 돌아다니기’ 입니다. 가족 또는 연인과는 커플룩으로, 친구들과는 각자의 취향에 맞는 아오자이를 차려 입고 호이안 올드타운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다보면, 이색적인 분위기와 색감을 담을 수 있어서 독특한 여행 추억을 만들수 있습니다. 하지만 한국인들에게 알려진 아오자이에 대한 정보는 빙산의 일각, 숨겨진 아오자이에 대한 이야기들 지금부터 시작합니다.

 

Click here to read in English

아오자이란?

‘옷’을 뜻하는 ‘아오(Ao)’와 ‘긴’을 뜻하는 단어 ‘자이(Dai)’가 합쳐져 만들어진 ‘긴드레스’라는 뜻의 아오자이는 높은 ‘차이니즈 칼라’ 옷깃을 시작으로 무릎 아래까지 내려오는 상의와 안에 입는 바지로 하여금 이름 그대로 긴 의상입니다. 오래전부터 주로 베트남 여성들이 결혼식, 명절 또는 축제 때 즐겨 입는 전통 의상이나, 현대에 와서는 승무원들을 포함한 많은 서비스직 직원들의 유니폼, 또 여고생들의 교복으로도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아오자이의 역사

아오자이가 베트남을 대표하는 옷이 되기 까지는 많은 시련이 있었습니다. 다양한 정치 세력으로부터 의복에 대한 제제 또는 영향을 받아왔기 때문입니다.

15세기 이전 베트남 여성들은 중국 한족의 영향을 받은 긴 드레스에 벨트나 치마를 덧대입거나, 노동에 편리하기 위해 어깨나 팔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이후 정권을 잡은 ‘레’왕조는 유교사상을 바탕으로 몸매가 드러나는 옷은 금기하였고, 여성들의 옷은 두껍고 어두운 옷감에 품이 넓은 형태를 가지게 됩니다. 뒤이어 나타난 왕 ‘응우옌 푹 코앗’ 은 궁궐안 신하들을 시작으로 긴 드레스 아래 실크 바지를 입는 것을 칙령으로 내렸고 현재와 가까운 모습의 아오자이가 완성되었습니다. 18세기에 들어 베트남은 프랑스의 지배를 받게되고 아오자이는 큰 변화를 겪습니다. 프랑스 패션의 영향을 많이 받은 디자이너 Cat Tuong은 아오자이의 품을 타이트하게 줄이고, 봉긋한 어깨라인과 레이스 장식의 옷깃, 밝은 색의 옷감을 사용한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주목받았으나, 선정적이고 베트남의 문화와 어울리지 않는다며 보수파에게 질책을 받습니다. 뒤이어 나타난 디자이너 Le Pho는 타이트한 상의를 유지하며 서구적인 장식들을 다소곳한 어깨라인과 높게 올라온 목깃으로 대체하고, 이는 전통을 유지하되 한층 더 세련된 아오자이를 만들어 냅니다.

Portrait of a woman in an Ao Dai
Hoi An provides wonderful locations for photos of your new Ao Dai

1950년대 후반 프랑스의 통치가 끝났으나 남부는 여전히 미군의 통제를 받게됩니다. 당시, Tran Le Xuan이라는 여성은 브이넥 깃과 반팔로 짧아진 소매의 아오자이를 ‘오드리햅번’을 떠올리는 하얀 장갑과 같이 소개해 큰 화재가 되는데, 이를 계기로 호치민이 이끄는 북부에서는 서구화된 아오자이가 식민지의 잔재라며 금지해버리고, 한동안 아오자이는 자취를 감춰버리게 됩니다. 같은 시각 남부에서는 사이공 재단사들 사이에서 아오자이 혁명이 일어납니다. 쇄골부분에서 팔안쪽까지 대각석으로 떨어지는 재단 형태의 ‘래글런 소매’와 단추의 사용은 착용감과 실용성을 높였고, 옷감의 소재와 색깔, 무늬 역시 더 다양해져 많은 여성들의 사랑을 받게됩니다. 이 인기를 이어 1989년엔 ‘미스 아오자이 대회’ 가 주최되었고, 1995년 일본에서 열린 ‘국제 미인대회’에서 ‘미스 베트남’이 입었던 파란 아오자이는 ‘최고 민속의상’ 으로 뽑히며 찬사를 받습니다. 이 후 아오자이는 해외 유명 디자이너들의 컬렉션에도 등장하며, 세계에서 인정받는 전통의상이 되었습니다.

오랜 시간 중국과 프랑스에 이어 미국의 지배를 받았으나 베트남은 끝내 독립에 성공했습니다. 아오자이 역시 동서양의 새로운 문화 사이에서 끊임없이 변화하는 와중에도 늘 그들만의 정서를 담으려 했고 이는 곧 베트남 국민들의 ‘강한 민족성’을 보여줍니다. 아오자이가 한 나라를 대표하게 된, 그리고 아름다운 전통의상으로써 세계의 주목을 받는 이유입니다.

호이안에서 아오자이 구입하기!

다낭 & 호이안 여행 블로그 포스트들을 보면 아오자이 구입처로 열에 아홉은 ‘다낭 한시장’ 을 언급합니다. 하지만 한국인에게만 유명한 다낭의 한시장외에도 아오자이를 구할 수 있는 곳은 호이안에 다양하답니다. 호이안에서 나에게 맞는 아오자이 구하는 방법!  

The measuring and fitting process in Hoi An
Getting measured for a custom Ao Dai in Hoi An

기성복과 맞춤옷

아오자이를 구입하는 방법에는 이미 만들어진 아오자이를 ‘구입’하는 것과, 내가 직접 옷감을 골라 나의 몸에 맞게 ‘제작’하는 두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구매에 앞서 각각의 특징을 비교해보며 내가 원하는 방법을 선택해야 합니다. 기성복은 보통 S,M,L 의 싸이즈로 나오는데 입어보고 맞는 옷을 바로 사갈 수 있기 때문에 시간이 많이 절약되며 가격도 비교적 저렴합니다. 반면에 맞춤옷은 최소 3-4 시간부터 반나절 또는 하루정도의 시간이 소요되는게 일반적이고, 옷감의 종류와 맞춤비의 추가로 기성복보다는 다소 비싼 가격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성복과는 차별화된 독특하고 유일한 나만의 아오자이를 가질 수 있기에 맞춤옷에 대한 관심은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짧은 여행 기간 중 하루 이틀만 입고 여행후엔 입지 않을 것을 염려해 비용이 저렴한 기성복 아오자이를 찾는 사람이 있는가 하며, 옷을 맞추는 과정 그 자체를 여행 중의 특별한 체험으로 여기는 여행객도 많기 때문에, 나에게 주어진 시간, 가격, 내가 원하는 디자인 등을 고려해 원하는 구입 방법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어디서 구매할수 있나요?

먼저 기성복을 찾고 있는 분들이 저렴하게 아오자이를 구입 할 수 있는 곳으로 ‘호이안 페브릭 마켓’이 있습니다. ‘반미프엉’에서 남쪽으로 한블럭 떨어진 Tran Phu와 Hoang Dieu이 만나는 지점 오른편에 있는 노란 건물로, 구글 지도에 ‘Hoi An Fabric Market’ 으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직물판매와 재단을 하는 옷가게 뿐만 아니라 수제화와 기념품 상점도 있어, 숙소가 호이안에 있는 여행객들은 물론, 올드타운 관광 중 가볍게 들려 구경하기 좋은 시장입니다. 여러 가게 중 제가 고른 곳은 1층 계단 왼쪽편에 위치한 No.7번 매장입니다. 다양한 색깔과 디자인의 아오자이가 사이즈별로 준비되어 있었고 가격도 다른 시장에 비해 저렴했습니다.  

Hoi An Fabric Market  – Address: Cẩm Châu, Hội An, Quảng NamHours: Daily 6:00 a.m. – 6:00 p.m.

맞춤 아오자이를 찾는 분들에게 추천드리는 곳은 시장주변은 물론 호이안의 곳곳에서 근사한 옷을 입은 마네킹들이 시선을 빼앗는 양복점 (Tailor Shop) 입니다. 이미 서양인 관광객들 사이에서는, 의상 기술이 뛰어난 베트남 여행 중 질 좋은 의상을 저렴하게 맞춰가는 것이 인기라는데, 드레스나 정장 뿐만 아니라 아오자이 역시 다루고 있어 명절이나 결혼식을 앞둔 현지인들과 동앙계 손님들도 많이 방문 합니다. 다양한 종류의 의류를 다룬다는 점에서 호이안의 시장과 양복점들은 아오자이가 중심인 한시장에 비해 옷감이 더 다양한 편이고, 이는 곧 독특한 디자인을 구상해 볼 수 있는 기회로 이어집니다. 실제로 호이안 시장의 No. 41 상점에서 아오자이 상담을 받던 중 중국식 의상이 예뻐서 관심있게 봤더니, 재단사 아주머니가 ‘목부분은 중국식으로 스타일로 해줄까?’ 라고 물어봤었고 ‘그렇게도 만들수 있겠구나’ 하고 아이디어를 얻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양복점의 경우, 규모가 클수록 가지고 있는 옷감의 종류와 색이 다양하며, 손님 한명 당 직원이 한명씩 충원되어 작은 부분도 같이 상의해주는 월등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높은 질 만큼 가격은 마켓에 비해 상당한 편이지만, 색다른 디자인에 독특한 경험을 원한다면, 테일러샵을 방문해 맞춤 아오자이를 하는것도 방법일 것 같습니다.

Ao Dai on Hoi An Riverfront
Evening sun on Hoi An’s riverfront makes a perfect photo location

아오자이 가격 비교

많은 분들이 아오자이를 구매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이 가격 아닐까 싶습니다. 다낭의 한시장, 호이안 페브릭 마켓, 그리고 호이안의 양복점 여러군데를 직접 방문해 보고 얻은 정보를 평균적으로 얘기드리자면, 가장 보편적인 ‘단색 옷감에 꽃자수가 새겨진 디자인’ 또는 ‘큐빅 장식이 들어간 디자인’의 아오자이는 기성복의 경우 평균 35- 45만동 (2만원안팎), 맞춤의 경우 40-60만동으로 역시 저렴한 편입니다. 요새 인기가 상승중인 ‘레이스 아오자이’ 같은 ‘특별한 옷감이나 패턴’이 들어간 디자인은 보통 기성복은 60-90만동, 맞춤은 70-100만동 (3-5만원) 또는 그 이상까지도 오를 수 있습니.다. 양복점의 경우 가게의 규모나 옷감에 따라 가격의 폭이 큰 편인데, 150-200만동 안팎으로, 한화기준 10만원 내외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습니다. 기본 옷감 값 이외에 맞춤비가 추가되어 기성복 보다 맞춤 아오자이가 비싼건 사실이나, 옷감의 질과 추가적인 장식의 유무가 가격을 결정하는 주 요소입니다. 기성복이더라도 소재와 디자인이 독특하다면 가격이 오르고, 맞춤이더라도 기본적인 디자인과 색상이라면 저렴하게 구입이 가능합니다. 물론 어느 경우라도 여러명이 같이사거나, 흥정을 통해 좀더 낮은 가격대에 구입 할 수 있습니다.

양복점에서의 맞춤옷 경험 & 제작 과정

기성복과 달리 아오자이를 맞추는 경우 몇가지의 절차가 필요합니다. 가격 상담차 방문했던 몇몇의 테일러 샵들 중 눈여겨봤던 한군데를 다시 방문하여 직접 아오자이를 맞춰보며 제작 순서와 장단점을 살펴보기로 했습니다. 제가 고른 테일러 샵은 호이안 내에 지점이 3개나 있다는 ‘BeBe’ 인데, 맞춤옷이 흔한 경험이 아니기에 이왕이면 크고 체계적인 양복점을 방문해보자 해서 찾게 되었습니다. 3개의 지점 중 저는 호이안 페브릭 마켓에서 1분거리에 있는 베베 1호점을 방문 했습니다.

넓은 매장에 들어서자 가족단위의 백인들과, 아오자이를 유니폼으로 맞춰입은 열댓명의 직원들 그리고 이곳저곳에서 굉장히 많은 다양한 종류의 천들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아오자이 조사를 시작하고 늘 비슷한 디자인의 옷들만 봐왔었는데, 이곳에 와서 나만의 특별한 아오자이를 만들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에 신이 났습니다. 저를 1:1로 담당하며 도와줄 직원 Sarah 를 만나 가볍게 인사를 나누고나서 처음 한일은 “상의로 쓰일 옷감 고르기” 였습니다. 단색보다는 패턴있는 디자인을 원했는데, 색과 모양이 정말 다양해서, 어떤색이 나에게 어울릴지, 사진에 잘 받을지, 화려한 패턴과 은은한 무늬들 사이에서 오래 고민 했습니다.

Custom Ao Dai in Hoi An
Fabric choices for an Ao Dai 종류가 너무 다양했던 BeBe에서 마음에 드는 옷감 찾기. Photo: Hidden Hoi An

다음으로 한 일은 직원이 가져다준 “칼라북에서 바지와 목깃에 쓰일 색을 고르기” 였습니다. 시장을 방문했을 땐, 바지는 상의에 맞춰 흰색 또는 빨강, 노랑 같은 단색 중에 고를 수 있었는데, 테일러 샵에서는 노랑 하나에도 옅은 레몬색부터 짙은 겨자색까지 선택지가 아주 많았습니다. 바지의 색만 바뀌어도 전체적인 옷의 느낌이 달라지는 것 같아서, 오래 시간 옅은 노란색과 진한 다홍색 사이에서 고민하다 후자를 선택을 했습니다. Sarah의 도움이 없었으면 하루종일 걸릴뻔 했습니다.

A consultation at Bebe Tailors
Tailoring consultation at Bebe Tailors 먼저 고른 옷감과 비교해보며 마음에 드는 바지 옷감을 고르는 중. Photo: Hidden Hoi An

Hidden Hint: 저 처럼 평소에 결정장애가 있는 분이라면 특히, 방문 전 내가 원하는 아오자이의 이미지가 어떤지 (차분함 vs 화려함), 또는 어떤 색을 원하는지 미리 생각해보고 가면 옷감 선택이 좀더 수월 할 거에요. 참고용 사진을 가져가도 좋아요.

Selecting fabric for an Ao Dai at Bebe
Choosing fabric for an Ao Dai at Bebe Tailors 핸드폰에 저장해 뒀던 아오자이 사진을 참고삼아 색 조합 상의를 하는 모습. Photo: Hidden Hoi An

옷감을 다 골랐으니 “디자인 상의” 를 할 차례입니다. 민소매, 반팔, 5부, 7부 또는 긴팔 중에 원하는 소매길이를 고르고, 차이니즈 칼라와 라운드 칼라 중 원하는 목깃 디자인과, 깃을 높게할지 낮게할지, 지퍼와 단추의 위치 등을 정하는 과정입니다. 특별히 추가하고 싶은 디자인적 요소가 있으면 이때 부탁하면 됩니다. 저는 5부길이의 소매에 낮은 차이니즈 칼라 그리고 앞버튼대신 등 지퍼를 부탁했고, 직원분은 이를 토대로 노트에 아오자이 그림을 그렸습니다.

그리고 다음 순서, “신체 치수 측정”. 목을 시작으로 어깨, 가슴, 허리, 엉덩이를 지나 다리 끝까지 열군데는 족히 넘는 제 몸의 구석구석을 디테일하게 측정합니다. 몸에 딱맞는 상의가 아오자이의 특징인만큼, 배에 힘을 주고 측정을 하게되면, 완성된 아오자이가 안맞거나 불편할 수도 있으니 느긋하게 몸에 긴장을 풀고 편안히 있는게 나중에 입고 다니기 편하답니다. 치수 측정이 끝나고 Sarah 는 미리 그려둔 아오자이 그림옆에 메모로 남기고, 저의 오늘 맞춤 체험은 끝이 났습니다.   

Measuring for an Ao Dai at Bebe
정확한 신체 치수 측정을 위해 너무 헐렁하거나 두꺼운 옷을 입고 방문하는것은 피하는게 좋습니. Photo: Hidden Hoi An

양복점의 대부분의 옷들은 보통 하루정도의 시간을 주기 때문에, 다음날 비슷한 시간에 매장에 재방문 했습니다. 어제에 이어 저를 담당해주는 직원 Sarah가 재단된 옷을 가져다주어 착용을 하고, 디자인이 맘에 드는지, 불편한곳은 없는지 같이 봐주었습니다. 허리부분이 조금 크다 생각했는지 바로 재단사에게 ”수선 요청”을 해주었습니다.

10분후 아오자이를 다시 받았고, 이전에 블로그에서 본 아오자이 맞춤 후기 중 ‘바지 길이가 너무 짧았다’, ‘옷에 초크가 잔뜩 묻어 있었다’, ‘박음질이 엉성해 보였는데 하루 입고나니 밑단이 터졌다’는 등의 글이 생각나서 안쪽을 구석구석 살펴봤었는데, 역시 비싼건 다른건지, 옷감 내부도 깔끔하고 제봉도 튼튼하게 잘 되어있었습니다. 몸에 딱 맞지만 편안한 착용감은 물론이고, 어디서도 본적 없는 색의 조합이 상상한것보다 예뻐서 너무나도 맘에 들었습니다. 상의도 대만족 이였지만, 저는 특히 바지가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입고 벗기 편하게 앞쪽에 지퍼가 달려 있었는데, 허리와 엉덩이 부분이 딱 맞게 재단이 되어서, 펑퍼짐한 고무줄 바지를 입었을 때 와는 다른 느낌 이였습니다.

Ao Dai fitting at Bebe Tailor
옷의 기장과 품이 맞게 잘 나왔는지 직원과 같이 확인을 하는 모습.  Photo: Hidden Hoi An

새 옷도 마음에 들고, 오랜만에 비가 안오는 날씨라 BeBe에서 나와 곧장 올드타운을 향해 걸었습니다. 언제나처럼 올드타운에 아오자이를 입은 사람은 많았지만, 나와 같은걸 입은 사람은 없었고, 나의 아오자이가 이세상에 유일한 디자인이라는 그 사실이 너무 재미있고 뿌듯했습니다. 독특한 디자인 때문인지 많은 현지인과 외국인들의 관심을 보였고, 그 시선이 내내 부끄러웠지만 기분이 좋기도 했습니다. 전에도 분명 시장에서 마련한 아오자이를 입고 올드타운을 돌아다니며 구경한 적이 있었는데, 오늘처럼 신나진 않았던 것 같습니다. 비록 더 많은 비용이 들었지만, 옷을 맞추는 과정을 통해 얻은 특별한 경험과 결과물에 대한 만족감을 통틀어 볼때, 맞춤옷은 충분히 값어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BeBe TailorAddress: 05-07 Hoàng Diệu, Cẩm Châu, Hội An, Quảng NamHours: Daily 8:00 a.m. – 9:30 p.m.

올드타운 속 아오자이 사진 추천 장소!

내 마음에 꼭 드는 아오자이와 함께라면 올드타운 어디에서 찍더라도 근사한 사진이겠지만, 그 중에서도 유네스코가 지정한 세계문화유산지인 호이안의 아름다움을 표현하며서, 아오자이를 돋보이게 할 수 있는 곳을 중점으로 장소를 뽑아봤습니다.

투본강 앞 노란 벽

첫번째 장소는 호이안을 대표하는 노란색 가옥 중 하나인 Old House of Tan Ky 의 후문 앞 노란 벽으로, 아트갤러리 (the Precious Heritage Art Gallery Museum) 를 운영하는 프랑스계 사진작가 Rehahn에 의해 유명해진 사진 장소입니다. 이 벽을 배경으로 걸어가는 하얀 아오자이를 입은 소녀의 사진은, 호이안을 잘 표현한 인기있는 사진 중 하나로, 많은 호텔과 관광 책자에서도 찾아볼수 있답니다. 빛이 잘드는 남향으로 넓고 높게 지어진 이 황토빛의 벽은, 아오자이의 색감을 더 선명하게 살려주기 때문에 사진의 배경 장소로 아주 훌륭한 곳입니다. 올드타운의 강변 도로인 Bach Dang Street를 따라 걷다보면 볼수 있으며, 이른 아침이나 늦은 오후가 사진을 찍기 가장 좋은 시간대랍니다. 아래는 화창한 어느날의 오후에 찍은 사진들 입니다.

Ao Dai against a yellow wall
Modeling an Ao Dai against Hoi An’s yellow walls 햇빛과 노란 벽이 아오자이를 더 화사하게 표현해주는 느낌.  Photo: Hidden Hoi An

전등이 가득한 길거리

호이안 올드타운에 전등이 없는 길거리가 있냐 싶겠지만, 유난히 상태 좋고 색깔 다양한 전등이 있는 길거리가 있습니다. 제가 사진을 찍은곳은  Nguyễn Thái Học 을 따라 걷다보면 나오는 Tam Tam Cafe 앞 인데요, 지나가는 사람들을 한번쯤은 멈춰 세우게 하는 매력적인 길이랍니다. 어두울때 방문하면 예쁜 전등을 구경 할 수는 있겠지만, 낮시간이나 해지기 전에 가시는게 올드타운의 느낌을 살리되 아오자이가 돋보이는 사진을 찍기 좋을 것 같아요.

Ao Dai and lanterns
A tourist models her Ao Dai in Hoi An’s lantern street 색이 풍부한 호이안의 랜턴거리는 저녁이 아닌 낮에도 아름답다는 사실.   Photo: Hidden Hoi An

실외 카페

예쁘고 분위기 좋은 카페는 곧 좋은 스튜디오가 되는 법. 호이안 올드타운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커피숍, 그중에서도 야외 카페를 마지막으로 추천 드립니다. 실내 조명 보다는 자연광이 아오자이의 색감을 더 살려주며 올드타운만의 분위기를 담을 수 있기 때문이죠. 야외 테이블, 햇살이 잘드는 창문 옆자리, 테라스 또는 루프탑을 활용한다면 별다른 보정없이도 감각적인 사진을 담을수 있습니다. 호이안 올드타운 중심에 위치한 Faifo Coffee는 빈티지한 실내 인테리어와 더불어 루프탑 뷰로 유명합니다. 1층에서 커피를 주문 한 후, 가파른 계단을 통해 3층에 올라오면  볼 수 있는 이 루프탑에서 사진을 찍으면, 탁트인 옥상 전망과 함께 올드타운의 중심가 Tran Phu Strret 을 사진의 배경으로 담을 수 있어서, 많은 분들에게 ‘인생샷 명소’ 로 사랑받고 있습니다. 좋은 자리를 위해, 사진을 찍으려는 사람들로 종종 옥상에 줄이 생기기도 하지만, 사진 결과물은 항상 옳다고 하니 한번씩 방문해 보는 것도 좋을것 같아요.

Hoi An's Ao Dai
Modeling an Ao Dai at Mot tea in Hoi An 꽃이나 푸른 식물이 주는 자연의 색감을 이용하는 것도 방법. Photo: Hidden Hoi An

Hidden Hoi An’s thoughts

직접 입고 다니다보니 왜 많은 사람들이 찾았는지 알게됬던 베트남 전통의상 아오자이 체험. 세월이 지남에 따라 다양하게 변화해온 이 전통의상 속에 숨겨진 의미를 알게되서 뜻 깊었고, 또 일상에서 흔하지 않은 양복점에서의 맞춤옷 경험을 통해 색다른 베트남 여행 추억을 만들게되어 기뻤습니다. 나만의 유일한 아름다운 아오자이와 함께 역사가 살아있는 호이안 여행에서 다들 즐거운 여행 하시기를 바랍니다.    

0 COMMENTS